•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로그인
전체메뉴
닫기
제2기 제14강 아가 5-8장의 묵상: 현실(Reality)(2016. 7. 3)

14강 아가 5-8장의 묵상: 현실(Reality)(2016. 7. 3)

 

  1. 5:2-6: 우리는 전장까지에서 연인이 만난 줄 알았다. 그런데 여기서는 그렇지 않았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전장의 환상은 현실에서는 그렇지 않다(대개 연인들이 그러하듯이). 여기서는 인생의 희비가 교차한다. 목자는 떠났고 여인은 그를 찾아 헤멘다. 꿈인가 생시인가? 도대체 무슨 일인가? 여인은 사랑하는 자를 찾아 다니다가 성지기의 방해에 봉착한다(5:7). 여인은 예루살렘의 딸들의 도움을 요청하고(5:8) 마침내 그녀들은 돕는다(6:1). 이후에 다시 사랑하는 자의 여인에 대한 사랑의 노래가 나오고 내가 잠들었으나 내 마음(heart)은 깨어있었다”(5:2)는 여인의 말에서 독자는 이들이 만나 사랑을 이루리라는 기대를 갖게 된다(Cf. NIB, Vol. V, 409).

  2. 사랑하는 자의 노크소리에 여인은 잠에서 깨었다; 그녀는 잠들었으나 마음은 깨어있었다(5:2). 이것은 꿈인가 생시인가? 사랑으로 인하여 병이 날 정도였으면서도(5:8) 그녀는 어찌하여 망설였는가?(5:3). 사랑하는 자를 위하여 문을 열었을 때는 이미 늦지 않았는가?(5:6). 꿈 속의 그녀는 그녀 자신인가? 그녀가 사모했던 그는 바로 그녀가 상상했던 현실 속의 그 사람인가?

  3. 그녀는 사랑하는 자를 찾지 못하고 예루살렘의 딸들에게 도움을 청한다(5:8). 그러자 그들은 어째서 그들이 그녀를 도와야 하는지를 설명해 달라고 노래한다(5:9). 5:10-16까지는 그에 대한 응답으로 여인이 사랑하는 자를 묘사한 것이다. 이것은 고대의 이상적 남성상, 바람직한 남성의 초상을 나타낸다(Ibid, 414-415). 6:4-10까지는 사랑하는 자의 여인의 아름다움에 대한 찬사이다. 6:11-14의 노래는 누구의 노래인지(11-12) 그리고 앞절의 계속인지 아니면 뒤에 오는 절을 이끄는 것인지 불분명하다(13-14).

  4. 7-8:7: 여인과 목자 그리고 여인들의 노래에서 우리는 마침내 사랑하는 연인들이 그들이 학수고대하던 감정을 경험하게 된다는 절정으로 치닫게 된다(Ibid, 424). 이 부분은 넷으로 나뉘는데 (1) 목자의 노래(7:1-9), (2) 여인의 노래(7:10-13), (3) 여인의 환상과 예루살렘 딸들의 응답(8:1-5), 그리고 (4) “사랑의 힘(the power of love)”을 노래한 지혜의 교훈(8:6-7)으로 끝을 맺는다.

  5. 목자의 노래(7:1-9)는 다시 여인에 대한 사랑의 찬가이다. 여인의 아름다움(unique beauty of his beloved)을 노래한다. 여인은 10절에서 남성의 노래를 가로막는다. 그리고 그녀는 그에게 속하였다고 말하는데 노골적으로 남성에 대한 사랑을 표현한다(7:13).

  6. 이들 뒤에 마치 잠언이나 전도서와 같은 느낌의 사랑의 힘을 노래한 교훈이 등장한다(8:6-7): 사랑은 아마도 세상에서 가장 강력한 힘이다(Ibid, 430). 어떠한 혼돈의 세력도 그것을 막지 못한다(7). 도장과 같이 새겨지기를 바라는 여인의 소망은 사랑하는 자와의 불멸의 연합을 향해 있다(6). 비록 어떠한 고난이 있더라도 나는 당신과 떨어지지 아니하리라; 사랑에는 그 어떤 고난도 이기는 힘이 있다. (seal)은 사랑의 맹세이며 동시에 인간적 열정에 대한 경고이다(Ibid). 질투는 사랑의 어두운 이면이다. 인간의 질투가 증오가 된다면 하나님의 질투는 무엇인가? 하나님의 사랑은 아무 것도 막지 못한다. 그것은 돈으로 살 수 있는 것도 아니다.

  7. 에필로그(8:8-14): 각기 다른 세 파트(8-10, 11-12, 13-14)가 병렬되었다. 이들 사이에 어떠한 일관성도 없어 보인다. 8-10절은 아마도 여인의 오라비들의 여인에 대한 언약을 나타낸 것이다. 우리의 작은 누이는 아직 어리나 그녀가 결혼할 때에 순결하다면(벽이라면) 그녀를 위해 은 망대를 세우고 그렇지 않다면(문이라면) 백향목 판자로 단을 세워 그녀를 지키리라(8-9). 그녀는 순결하고 성년이 되었다; 그녀는 다른 사람들(예컨대, 심지어 오빠들)의 개입을 거절한다. 그녀에게 중요한 것은 그녀의 사랑하는 자가 그녀를 어떻게 볼 것인가이다. 그녀는 사랑하는 자에게 샬롬(whole)이다(10). 여인은 마지막까지 사회적 통념에 반하는 값비싼 사랑을 노래한다(13-14).

주소 : (08252) 서울특별시 구로구 고척로21가길 61-5 서울목양교회 TEL : 02-2618-2777
지도를 클릭하시면 더욱 자세히 오시는 길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c) 서울목양교회 ALL RIGHT RESERVED. PROVIDED BY 교회사랑넷